SBS ‘싱포골드’, '헤리티지 매스콰이어' 합창단 화제 
SBS ‘싱포골드’, '헤리티지 매스콰이어' 합창단 화제 
  • 배하진
  • 승인 2022.09.26 23: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분당 시청률 4.6%로, ‘최고의 1분’/
‘트리플 골드’ 받고, 다음 라운드 진출/

【뉴스제이】 배하진 기자 = 각 분야 최고의 전문가들이 조력자가 되어 흥 많고 개성 넘치는 ‘퍼포먼스 합창단’을 발굴하는 SBS ‘싱포골드’ 25일 첫 방송에서 ‘헤리티지 매스콰이어’ 합창단의 화려한 퍼포먼스 합창이 화제를 모았다.

SBS ‘싱포골드’ 25일 첫 방송에서 ‘헤리티지 매스콰이어’ 합창단의 화려한 퍼포먼스 합창이 화제를 모았다.  ⓒSBS 화면 캡쳐
매스콰이어는 5명 전원의 기립 박수를 이끌어 내며 명실상부한 블랙가스펠그룹으로서의 면모를 뽐냈다.     ⓒSBS 화면 캡쳐

SBS ‘싱포골드’는 프로듀서 JYP 박진영과 작곡가 김형석, 안무가 리아킴, 배우 한가인과 가수 이무진이 함께한다. 방송 참가 자격에 제한이 없어 7~8세 어린이부터 70대 이상 노년층까지 폭넓은 팀이 출연했다.

특히 마지막에 등장한 헤리티지 매스콰이어는 5명 전원의 기립 박수를 이끌어 내며 명실상부한 블랙가스펠그룹으로서의 면모를 뽐냈다. 

프로듀서 JYP 박진영과 작곡가 김형석, 안무가 리아킴, 배우 한가인과 가수 이무진이 함께한다.       ⓒSBS 화면 쳐

 첫 방송에서는 헤리티지의 리더인 김효식과 이철규, 박희영, 이신희뿐만 아니라 합창단 헤리티지 매스콰이어 단원도 모였다. 이들은 이미 ‘불후의 명곡’(KBS), ‘나는가수다’(MBC), ‘무한도전’(MBC), ‘더콜'(tvN) 등 내로라하는 방송에 출연하며 실력을 검증한 바 있다. 개그우먼 신보라도 헤리티지 매스콰이어 3기 단원으로 활동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헤리티지의 리더인 김효식과 이철규, 박희영, 이신희뿐만 아니라 합창단 헤리티지 매스콰이어 단원 모두가 모였다.    ⓒSBS 화면 캡쳐

그럼에도 헤리티지는 지난 2년간 팬데믹으로 해체를 고민했다며, 고민 가운데 ‘싱포골드’ 참가자 모집 공고를 보고 다시 노래하기로 한 사연을 밝혀 관심을 모았다. 헤리티지는 단원들과 함께 박진영의 ‘Swaing Baby’를 선보였고, ‘트리플 골드’를 받으며 다음 라운드 진출을 확정했다. 뿐만아니라 첫 방송 공식영상 최다 조회수를 기록했으며, 분당 시청률 4.6%로 ‘최고의 1분’을 차지했다.

리아킴은 헤리티지 무대에 “눈물이 난다”며 “갈수록 퍼포먼스가 빌드업하면서 마지막에 폭발하는데, 제가 감당이 안 될 정도로 강력하고 멋있었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안보면 후회할 기사
카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