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명서] 낙태죄 폐지, 창조질서에 대한 도전
[성명서] 낙태죄 폐지, 창조질서에 대한 도전
  • 김봉준
  • 승인 2019.04.12 0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헌제 판결에 대하여]
인간의 생명을, 어떻게 인간의 법으로 죽인단 말인가!
이번 헌재 결정은 낙태도 생명이라는 것을 간과한 것이다.
생명권은 하나님께 있지 사람이 다룰 수 있는 문제가 아니다
낙태법 유지를 바라는 시민연대 소속 시민들이 18일 서울 헌법재판소 정문 앞에서 “여성과 태아의 생명 보호를 위해 현행 낙태법을 유지하라”고 촉구하고 있다. (사진 : 낙태법유지를 바라는시민연대 제공)

금번 헌법재판소의 낙태죄 처벌 조항에 대해 합헌불합치 결정은 창조질서에 정면으로 위배 되기에 우리는 반대한다.

헌재의 이번 결정은 보수와 진보의 싸움이요, 교회와 세속의  싸움이며, 창조주에 대한 피조물의 도전이다

인권을 앞세운 정권이 가장 연약한 태아의 인권은 도외시 하고 목소리를 높힌 일부 여성의 인권에 손을 들어준 일종의 정치적 판결이다.

이 일로  인하여 하나님의 은총이 이 땅에서 사라지지 않을까 염려하지 않을 수 없다. 생명권은 하나님께 있지 사람이 다룰 수 있는 문제가 아니기 때문이다. 인간의 생명을, 어떻게 인간의 법으로 죽인단 말인가!

아무리 시대가 변하고 생명경시 풍조가 만연하더라도 창조질서는 거스를 수 없다.

이번 헌재 결정은 낙태도 생명이라는 것을 간과한 것이다.

모든 생명은 하나님께로부터 온다는 것을 명심하기 바란다.

 

김봉준 목사 (미래목회포럼 대표 / 아홉길사랑교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카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