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스틴에서 알래스카까지 자전거 70일 여정
오스틴에서 알래스카까지 자전거 70일 여정
  • 나예린
  • 승인 2019.06.26 14: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텍사스대학교 오스틴(University of Texas) 캠퍼스 학생 중 선발
‘텍사스 ​​4000 자전거’팀, 암을 퇴치하는데 도움이 되는 기금모음 위해 진행

【뉴스제이】 미국 텍사스 오스틴 = 미국 텍사스대학교 오스틴(University of Texas : UT) 캠퍼스의 ‘텍사스 ​​4000 자전거’팀, 오스틴에서 알래스카까지 자전거 70일 여정이 진행 중이다.

미국 오스틴(Austin)에서 앵커리지(Anchorage), 알래스카(Alaska)까지 4,000 마일 자선 자전거를 타기 전에 ‘텍사스 ​​4000 자전거’팀은 지난 2019년 5월 31일 텍사스대학교 오스틴(University of Texas) 캠퍼스에 모였다. ‘텍사스 ​​4000 자전거’팀은 암을 퇴치하는데 도움이 되는 이 장엄한 일정을 위해 모여 출정식을 가졌다. 그리고 가족과 친구들을 뒤로하고 'UT의 헌신된 학생 사이클리스트'가 알래스카로 출발했다.

텍사스대학교 오스틴(University of Texas) 캠퍼스에서 열린, ‘텍사스 ​​4000 자전거’팀 출정식
오클라오마에서 잠시
팀원들과 함께 웃으며 서로 응원
나예린학생을 응원하는 친구들과 함께
오클라오마 Arbuckle 산 앞에서
휴식시간에 간식을 나누며
주유소 휴게소에서 잠시 휴식하며...
제공 받은 하룻밤을 위한 안식처
언제 어디서나 즐거운 여정
켄자스시티 입구에서
언제나 대화는 즐거워
누가 누가 이가 많이 보이나!

6일차에는 “누가 오클라호마는 평평했다고 했나?”를 외치며 안간힘을 썼다. 어려운 여정이었다. 가파른 언덕길을 넘기 위해 서로 응원하며 자전거를 탔다. 

10 일차, 우리는 텍사스와 오클라호마를 가로 질러 자전거 타기를 했다. 우리들은 “지금 우리는 캔자스에 있다! 오스틴, 와코, 달라스, 게인즈 빌, 데이비스, OKC, 스틸 워터를 자나갔다. 달라스에서는 휴식을 취하고 어린이 병원을 방문하여 일행을 방문했다.

UT의 학생 사이클리스트는 고등학생 체육관, 관대 한 이방인 (및 마크 앤 스테이시), 교회, 심지어 YMCA 여름 캠프에서 잤다. 그리고 우리들은 지금도 자전거 페달을 밟고 있다. 얼음도시 알래스카를 향해......

 

나예린 (UT 의과대학)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카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