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대교회 예배를 회복시키자” ... 강원도기독교총연합회 주최 세미나와 선교대회 열려
“초대교회 예배를 회복시키자” ... 강원도기독교총연합회 주최 세미나와 선교대회 열려
  • 배하진
  • 승인 2021.11.03 1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원도기독교총연합회 주최/
전국 17개 광역시도 기독교총연합회회장단 초청 세미나/
2021 한반도 복음통일 선교대회/

【뉴스제이】 배하진 기자 = ‘전국 17개 광역시도 기독교총연합회회장단 초청 세미나’와 ‘2021 한반도 복음통일 선교대회’가 강원도기독교총연합회(대표회장 이수형 목사) 주최로 지난 10월 7일(목)부터 8일(금)까지 평창 알펜시아리조트 컨벤션센터에서 열렸다.

7일 열린 개회예배는 유화종 목사(강원기독교총연합회 사무총장)의 사회로 시작되어 임영문 목사(부산기독교총연합회 증경회장)의 기도, 강성조 목사(제주기독교교단협의회 상임부회장)의 성경봉독, 배진기 목사(경북기총 증경회장, 포항안디옥교회)의 말씀 선포 이후, 곽종원 목사(충북기독교총연합회 대표회장)가 한반도 복음통일과 북한동포를 위하여”, 박종희 목사(경남기독교총연합회 대표회장)가 “국민화합 국가번영 민생경제를 위하여”는 안철암 목사(세종기독교총연합회 대표회장)가 “한국교회가 연합하고 지혜롭기를 위하여” 특별기도시간을 가졌다. 양명환 목사 (강원도기독교총연합회 상임회장)의 축도로 미무리 됐다.

개회예배 후에는 “지방자치시대를 함께하는 지역교회연합의 건강한 역할 연구”의 주제로 이수형 목사(강기총 대표회장, 순복음춘천교회)의 진행으로 정책간담회가 진행 되었다. 최문순 강원도지사, 곽도영 강원도의회장, 한왕기 평창군수, 이철 한교총 공동회장이 발언한 후 참석자들과 심도 있는 질의응답 시간을 가졌다.

이수형 대표회장은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정부와 지자체와 소통하고, 초대교회 신앙으로 돌아가 다시 예배를 회복시키자”고 강조했다.     ⓒ순복음춘천교회

이수형 대표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강원도와 강기총은 포스트 코로나시대의 불확실한 사회적 위기상황에도 우리 사회가 잘 대처할 수 있도록, 도행정과 교회연합의 상호협력과 중장기적 사회발전 비전의 공유 등 복지사회로 사심 없이 의논하고 기도하며 나아가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정부와 지자체와 소통하고, 초대교회 신앙으로 돌아가 다시 예배를 회복시키자”고 강조했다. 

최문순 강원도지사는 ”강원도기독교총연합회에서는 우리 도정에 중요한 일이 있을 때마다 아낌없는 지원을 해주셨다. 평창 올림픽의 성공을 기원하며 백두대간 횃불기도회를 개최하여 분열된 국론 통합에 앞장서 주셨고, 올림픽의 성공 개최 이후에는 남북관계의 개선을 위해 도와 민간 차원의 교류 협력에도 발 벗고 나서 주시는 등 항상 응원해 주셔서 도정 정책을 추진하는데 큰 도움이 되었다.“며, ”앞으로도 강원도를 위해 항상 기도하여 주시기 바란다”라고 인사말을 전했다.

곽도영 강원도의회 의장은 “올해는 지방자치 부활 30주년을 맞는 해이다. 자치분권 확대에 발맞춰 주민참여 확대를 통해 주민과 함께 지역 발전을 만들어야 한다. 기독교총연합회가 이를 선봉에서 이끌어 주셔야 한다”라며 “특별히 이번 세미나를 맞아, 지난 2018평창동계올림픽에 이어 한반도 평화를 이어갈 2024강원청소년동계올림픽의 남북공동 개최를 위해서도 힘을 모으자”고 인사말을 전했다.

한왕기 평창군수는 ▲평창이 국제적이 평화도시로 성장할 수 있도록 ▲2023년 청소년동계대회와 2024 년에 청소년 동계올림픽이 성공적으로 치러질 수 있도록 ▲코로나 19로 빼앗긴 일상이 회복될 수 있도록 기도요청을 했다.

정책 간담회 에 이어 “2024강원동계청소년올림픽과 통일비전 스포츠외교-민간단체의 역할”은 김경성 이사장<강원도청 평화협력관, (사)남북체육교류협회 이사장, 2024강원동계청소년올림픽 지원위원회 부위원장, 아리스포츠컵 국제유소년축구대회 조직위원장, 경기대학교 한반도전략문제연구소 부소장, 평창평화포럼 조직위원회 위원, KBS 자문위원>이 강원도청소년 올림픽의 진행배경과 함께 스포츠 외교에 민간단체의 중요성을 말하며 협력해 줄 것을 요청하였다.

 “나쁜 법들 입법을 막기 위한 대책회의와 공동성명서 채택” 주제로 길원평 장로(한동대학교 석좌교수, 바른성문화를 위한 국민연합 대표)가 강의했다. 길 장로는 “차별금지법을 비롯한 나쁜 법들이 진행되고 있는 상황과 한국교회가 몰락과 부흥의 갈림길에 서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조용호 박사(전 법제처 부이사관)는 대한민국의 헌법과 국법전체의 체계의 관점에서 차별금지법안의 법리적 쟁점을 분석하고, 검토함으로 법적 이해를 돕고 나아가 입법적 대응 전략을 세우자고 강의했다.  

최문순 강원도지사와 이수형 목사가 기도하고 있다.     ⓒ순복음춘천교회    

‘2021 한반도 복음통일 선교대회’는 지난 8일 강원도기독교총연합회(이수형 목사)주최로 개최됐다. 이상진 목사(강원도기독교총연합회 상임회장)의 사회로 시작된 선교대회는 이우탁 목사(울산기독교총연합회 대표회장)의 대표기도, 이현국 목사(부산기독교총연합회 수석상임회장)의 성경봉독, 이철 목사(한교총 공동회장, 감리교 감독회장)의 설교로 진행됐다. 

이어 이수형 목사(강원도기독교총연합회 대표회장)의 감사인사, 서석근 목사(강원도기독교총연합회 증경회장)의 축도로 마무리 되었다. 선교대회 중 특별기도는 “복음으로 통일대한민국이 이루어지도록”은 신재영 목사(경북기독교총연합회 대표회장), “창조질서 회복과 정의로운 사회를 위하여”는 오종설 목사(충남기독교총연합회 대표회장), “민족복음화와 다음세대를 위하여”는 김길수 목사(인천기독교총연합회 대외사무총장)가 맡아 기도하였다. 선교대회가 마친 후 김재박 목사(서울시교회와시청협의회 수석부회장)의 기도로 조찬교제의 시간을 가졌다.

이어진 특별기도 시간에는 ’복음으로 통일대한민국이 이루어지도록‘ (신영재 목사, 경북기독교총합회 대표회장), ’창조질서 회복과 정의로운 사회를 위하여‘(오종설 목사 , 충남기독교 총영합회 대표회장)’ 민족복음화와 다음세대를 위하여‘(김길수 목사, 인천기독교총연합회 대외사무총장) 참석자들과 합심하여 기도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수형 목사는 행사를 마무리하며 참석한 모든 연합회 회장단분들과 도지사님 그리고 도의원님에게 감사인사를 하며, ”강원도기독교총연합회가 복음통일의 단초로 사용되는데 여러분들이 기도해 주시기를 바라며, 여러분들의 기도로 건강한 대한민국, 소망이 있는 다음세대들이 나올 줄 믿는 다“ 라고 말했다. 이날 2021 한반도 복음통일 선교대회‘ 서석근 목사 (강원도기독교총연합회증경회장)의 축도로 마무리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안보면 후회할 기사
카드뉴스